• 최종편집 2024-02-23(금)
 

,,,.jpg

 

 

올해 수산식품명인로 명란제조분야의 장종수 대표가 지정됐다.

 

해양수산부(장관 조승환)는 부산광역시 서구 소재 ㈜덕화푸드 장종수 대표(명란제조분야, 제11호.사진)를 대한민국 수산식품명인으로 지정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대한민국수산식품 제11호로 지정된 장종수 명인은 2006년부터 부친으로부터 전통명란 제조법과 저염명란 제조법을 전수 받았다. 부친은 수산제조부문에 대한민국 명장(2011년, 고용노동부)으로 지정된 바 있으며, 단순히 일본식 명란 제조법을 받아들이는 것을 넘어 한국식으로 재탄생시킨 제1세대 전문가로 알려져 있다.

 

장종수 명인은 기업 부설 연구소를 통해 그간 시장에서 상실된 전통명란 제조법에 관한 연구를 이어가면서 전통명란제품(조선명란)을 출시하는 데까지 이르게 되었다.

 

특히, 명인은 수산전통식품의 계승과 일본식 저염 명란과의 차별성을 갖는 고유 기법이라는 데서 높은 평가를 받은 것이다.

 

해양수산부는 우리 전통수산식품의 우수성을 알리고, 이를 계승 발전시키기 위해 1999년부터 전통 방식의 수산물 제조·가공 및 조리 기능을 보유한 사람을 대한민국 수산식품명인으로 지정해왔다.

 

이번 지정으로 총 11명의 전통식품분야 명인이 지정되었으며, 지정 품목은 어란, 옥돔, 죽염, 새우젓, 어리굴젓, 참게장, 가자미식해, 마른김, 멸치액젓 등이다.

 

한편, 수산식품명인으로 지정되면 해당 제품에 ‘대한민국 수산식품명인’ 표시를 사용할 수 있고, 제품전시, 홍보, 박람회 참가, 체험 교육 등 다양한 정부 지원을 받을 수 있게 된다.

 

이경규 해양수산부 수산정책실장은 “우리 수산전통식품의 계승 및 발전을 위해 다양한 분야의 명인을 발굴해 나갈 계획”이라며, “대한민국 수산식품의 우수성을 내·외국인에게도 널리 알리며 해외시장을 개척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돕겠다”고 말했다.

 

 

 

 

 

 

 

 

 

 

 

태그

BEST 뉴스

전체댓글 0

  • 20049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올해 수산식품명인로 명란제조분야 장종수 대표 지정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