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8-11(목)
 

mmm.jpg

 

 

 

온라인 쇼핑몰‧배달앱 등에서 판매되는 다소비 농‧수산물 총 430건을 대상으로 17개 지자체와 합동으로 4월 25일부터 오는 29일까지 집중 수거‧검사가 실시된다.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김강립)에서 실시하는 이번 수거‧검사는 코로나19 등으로 비대면 식품시장이 성장하고 온라인에서 농‧수산물의 판매량이 증가함에 따라, 이에 대한 선제적 안전관리를 강화하기 위한 것이다. 

 

검사 대상은 인터넷 포털에서 검색 상위 순위인 농‧수산물과 다소비 농수산물을 대상으로 선정했으며, ▲지역 특산품 온라인 쇼핑몰에서 판매되는 농‧수산물 189건 ▲대형 온라인 쇼핑몰에서 판매되는 농‧수산물 112건 ▲배달앱에서 판매되는 생선회 129건 등 총 430건이라고 식약처는 밝혔다.

 

검사항목은 ▲(농산물) 잔류농약, 중금속 ▲(수산물) 동물용의약품, 중금속, 식중독균 등 위해 우려가 있는 항목에 대해 집중 검사할 예정이다.

 

식약처는 부적합된 농산물은 신속하게 판매차단‧회수‧폐기하고 부적합 정보는 식품안전나라(www.foodsafetykorea.go.kr)에 공개하며, 재발 방지를 위해 부적합 품목의 생산‧유통 경로별 점검과 생산자‧영업자를 대상으로 하는 지도‧홍보 등을 실시할 계획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식약처는 지난 2년간 온라인에서 판매되는 농·수산물 1,595건에 대한 수거‧검사를 실시한 결과, 일부 농·수산물(총 14건)에서 중금속(카드뮴, 납), 이산화황, 잔류농약(아세타미프리드, 뷰프로페진 등), 동물용의약품(플로로페니콜, 옥소린산) 등이 초과 검출되어 해당제품을 폐기하고 생산자에 대해 형사고발 조치했다.

 

식약처는 앞으로도 국민 다소비 농‧수산물에 대해 지속적으로 안전관리를 강화하고 고의적인 불법행위에 대해서는 행정처분 등 엄정하게 조치해 안전한 먹거리 환경을 조성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태그

전체댓글 0

  • 8092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온라인 판매 농‧수산물 수거‧검사 실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