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8-11(목)
 

ㅍㅍ.jpg

 

 

중국 산둥반도에서 발생한 것으로 추정되는 괭생이모자반이 전남 신안군 자은면 해역 등에서 발견됨에 따라 지난 5일부터 괭생이모자반 대책반을 본격 가동했다.

 

해양수산부는 지난해 11월부터 해양관측위성(천리안2호, 랜셋8호)을 통해 서해 먼 바다에서 출현하는 괭생이모자반을 감시하고 있었는데, 1월 3일(화) 서해 남부 먼 바다에 소규모의 부유성 괭생이 모자반이 산재하여 분포하고 있는 것이 확인됐다.

 

또한, 지난 3일 전남 신안 자은면 등 6개면에 부유성 괭생이모자반 약 85톤(전남도 집계)이 실제로 유입된 것이 확인됨에 따라 지자체 등이 참여하는 판단회의를 개최하여 해양정책실장을 본부장으로 하는 대책본부를 본격 가동하는 등 괭생이모자반 비상대응체계로 전환하기로 한 것이다.

 

우선, 해양수산부는 해양관측위성으로 동중국해 및 서해 공해상, 제주도와 전남 연근해역을 모니터링하고, 어업지도선과 해경함정, 해경항공단, 수산과학조사선 등 다양한 수단을 활용해 예찰·감시를 더욱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또한, 해양수산부와 전라남도, 그리고 제주특별자치도에서는 필요할 경우 해상수거선단과 괭생이모자반 수거용 장치를 즉시 현장에 투입할 계획이다.

 

*해상수거선단: (국가운영, 25척) 해경 방제정(10척), 해양환경공단 청항선(9척), 어촌어항공단 어항관리선(6척)(지방운영, 80척) 전남도, 제주도 보유 자체 정화선 및 민간정화선

 

윤현수 해양수산부 해양환경정책관은 “괭생이모자반 유입 지역을 운항하는 선박이나, 양식장 등에서는 괭생이모자반을 발견할 경우 즉시 시·군의 대책반 또는 국립수산과학원에 신고하여 주시기 바란다”면서, “국립해양조사원 누리집이나 해로드 앱에서 제공하는 괭생이모자반 예찰 정보에도 많은 관심을 가져 달라”고 당부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6040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전남 신안 괭생이모자반 유입, 대책반 가동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