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8-11(목)
 

농림부 로고.jpg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현수, 이하 농식품부)는 1월 10일부터 2월 9일까지 농식품 분야 예비창업자 및 창업기업에게 사업화 자금을 지원하는 ‘농식품 벤처육성 지원사업’ 신규 대상자를 모집한다.

 

모집 분야는 창업 단계에 따라 ▲예비창업자(50팀), ▲창업 5년 이내 기업(88사), ▲첨단기술 기반 창업 3~7년 이내 기업(15사)으로 구분되며, 농식품 제조․가공, 농산업과 정보통신․바이오 기술을 융합한 전후방산업 기업을 포함한다.

 

예비창업자에 대해서는 선발 당해에 한해 7백만 원을 지원하며, 창업 5년 이내 기업은 연간 21백만 원씩 최대 5년간 사업화에 필요한 자금을 지원한다.

 

첨단기술 기반의 창업 3~7년 이내 기업은 280백만 원씩 최대 3년간 사업화 자금을 지원한다.

 

특히 첨단기술 분야의 경우 농업의 혁신성장을 위해 작년 처음으로 그린바이오 5대 전략분야를 지원하였으며, 올해에는 스마트농업 분야를 추가하여 차세대 스마트팜 시스템 개발 기업, 작물·가축 생육모델 분석 서비스 기업 등 10개 기업을 신규 지원한다.

 

농식품 벤처육성 지원사업 대상자로 선발되면 사업화 자금 외에도 권역별 농식품 벤처창업센터에서 제공하는 맞춤형 밀착 상담, 기술사업화 및 투자 교육, 전문가 자문, 투자유치를 위한 네트워킹 기회 등 종합적인 지원을 받게 된다.

 

선발 과정은 서류심사, 발표심사를 거쳐 이루어지며, 서류평가는 자격요건 및 사업계획서를 평가하고, 발표평가는 심층면접을 통해 기술의 차별성, 기업역량, 성공가능성 등을 평가한다.

 

 신청은 2월 9일 14시까지 농식품창업정보망 누리집(www.a-startups.or.kr) 또는 우편 접수로 가능하며, 사업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농식품창업정보망(www.a-startups.or.kr)과 농업기술실용화재단 누리집(www.efact.or.kr)에 등록된 공고문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농식품부 농업생명정책관 김원일 국장은 “본 사업을 통해 2016년 이후 농식품 분야 창업 기업 554개사와 예비창업자 150팀을 지원하여 총 1,852명의 일자리를 창출하였으며, 작년 지원받은 기업의 평균 매출액이 45% 증가했다”며, 올해는 스마트농업 관련 기업에 대한 지원을 확대할 계획이므로 창의적 아이디어와 뛰어난 역량을 가진 기업의 많은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70905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농식품 창업사업화 자금 신청하세요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