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1-24(월)
 

- 김제시 농어촌 종합 지원센터, 마을주민의 문화·복지 사업의 지원예정

 

김제시 금구면 마을 문화 복지 프로그램 진행모습 시니어모델 입문과정.jpg
김제시 금구면 마을 문화 복지 프로그램 진행모습 시니어모델 입문과정

 

 

 

김제시 금구면 마을 문화 복지 프로그램 진행모습.jpg
김제시 금구면 마을 문화 복지 프로그램 진행모습

 

 

 

지난 3일 마을문화복지 프로그램 개발사업 수료식이 열렸다.jpg
지난 3일 마을문화복지 프로그램 개발사업 수료식이 열렸다

 

김제시(시장 박준배)는 지난 3, 마을 역량강화사업의 일환으로 금구면 금구리 부녀회(회장 김순이)와 서도리(이장 정준영) 주민을 대상으로 운영된 마을 문화·복지 프로그램 개발사업수료식을 통해 그동안 교육의 성과를 전시·발표하고 수료증 및 상장을 전달하며 마을문화 프로그램 평가의 시간을 가졌다.

 

김제시 농어촌 종합 지원센터가 주최하고 국제대학교 오경숙 교수가 주관한 이 사업은 금구리 부녀회와 서도리 주민들의 문화 활동 기회제공 및 공동체성 강화를 지원하기 위해 지난 9월부터 11월까지 3개월간 진행됐던 문화·복지 프로그램이다.

 

금구리와 서도리 마을의 5060 신중년 15명은 마을 문화·복지프로그램: 시니어 모델 입문과정을 통해 마음알기, 스타일링, 모델워킹 및 포즈 연출 등의 체험을 통해 삶의 만족도 및 자아존중감 향상과 더불어 공동체 의식을 함양할 수 있는 기회가 마련됐다는 평이다.

 

프로그램에 직접 참여한 김순이 부녀회장은 이 프로그램에 참여하면서 한층 더 당당해지고 멋있어 진 것 같다고 소감을 이야기하며, “앞으로도 금구면 신중년들의 자존감 회복을 위해 이러한 좋은 과정들이 많이 개설되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이번 금구면 마을 문화·복지 프로그램을 주관한 국제대학교 비교과인성교육센터장 오경숙교수는 "코로나 시기에 안전과 방역에 솔선수범해주신 주민들 덕분으로 프로그램이 잘 마무리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 "코로나 19 장기화로 침체되어 있던 농촌 마을에 활력과 문화를 통한 공동체가 활성화 될수 있는 프로그램들이 지속적으로 개발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날 내빈으로 참여한 양운엽 더불어민주당 지방자치분권정책위원장은 인사말을 통해 김제시 역량강화 사업을 금구리와 서도리 주민들이 협력해 성공적으로 운영된 것에 대해 기쁘게 생각하며, 5060신중년 세대들이 앞으로 금구면을 이끌어갈 주역들인데 문화를 통한 마을끼리 협력을 하였다는 것에 높은 평가를 한다고 밝혔다.

 

김제시 농어촌 종합 지원센터는 마을주민의 문화·복지 사업의 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지원하겠다고 전했다.

 

송기형 기자

태그

전체댓글 0

  • 6882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마을 문화·복지프로그램으로 농촌 활성화 기여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