맹독성 바다뱀 독(毒)으로 약(藥) 만든다 - 농어촌신문
  • HOME
  • 즐겨찾기추가
  • 시작페이지로
회사소개 설문조사
회원가입 로그인
2018년12월11일tue
기사최종편집일: 2018-12-11 09:02:47
뉴스홈 > 정책
2017년12월01일 08시59분 15980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맹독성 바다뱀 독(毒)으로 약(藥) 만든다
해수부, 바다뱀 신경독 성분 활용한 의약품 소재 개발 추진



해양수산부(장관 김영춘)는 올해 6월과 9월 제주 성산 앞바다에서 61년 에 진정바다뱀아과에 속하는 바다뱀(Yellow-Bellied sea snake. 사진) 서식 사실을 확인하고, 향후 이 바다뱀의 신경독 성분을 활용한 의약품 소재 개발 연구에 착수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최근 생명공학기술이 발달함에 따라 독성을 지닌 해양생물을 활용한 의약품 개발 연구가 활발히 진행되고 있다.

해양생물이 가진 독이 체내 특정 부위에 작용될 수 있도록 독성을 조절하여 진통효과, 항염증효과 등을 지니는 유용물질을 개발하는 것이다.  

<해양생물 신경독 활용 유용물질 개발 연구 사례>  

복어

복어의 간과 난소(알)에 주로 들어 있는 ‘테트로도톡신(tetrodotoxin)’을 활용한 진통제 및 근이완제 개발 연구 진행

청자고둥

치설(입 속에 있는 줄기모양 기관)에 있는 ‘코노톡신(conotoxin)’이란 독을 활용하여 암환자 등을 위한 진통제 개발 연구 진행

올해 발견된 바다뱀은 제주 성산항 40km 해상에서 포획되어 국립해양생물자원관(관장 김상진) 생태보전연구실 김민섭 박사 연구팀에 인계되었다.

구팀은 해당 뱀이 코브라과(진정바다뱀아과)에 속하는 Yellow-Bellied sea snake인 것으로 확인했다.

이 바다뱀은 1956년 부산 초량 근해에서 관찰된 이후 61년 만에 국내 서식 사실이 처음으로 확인되었으며, 납작한 머리에 등은 검고 배면이 노란 특징을 지녔다. 아가미 없이 폐로 호흡하므로 주기적으로 수면위로 헤엄쳐 올라오며, 연안에서 자주 관찰되는 어류 바다뱀*과는 달리 맹독을 지니고 있다.

* 어류 바다뱀(snake eel)은 아가미로 호흡하므로 수면으로 올라오지 않고 수중에서 서식하며, 등과 배에 지느러미가 있고 독성이 없음

그동간 육상에 서식하는 뱀의 독을 이용한 의약품 개발은 있었지만, 바다뱀의 독을 활용한 연구사례는 아직 전 세계적으로도 초기단계에 머물고 있다.

해양수산부와 국립해양생물자원관은 이번에 발견된 바다뱀을 포함한 바다뱀 2종의 신경독 성분을 활용하여, 내년부터 진통제 등 의약품 소재를 개발하기 위한 연구에 본격 착수하기로 하였다.

* 진정바다뱀아과에 속하는 ‘Yellow-Bellied sea snake’ 외, 남해안에서 관찰되는 큰바다뱀아과의 ‘넓은띠큰바다뱀’ 등 2종에 대한 연구 추진 예정

윤두한 해양수산부 해양수산생명과장은 “해양수산생명자원을 활용한 해양바이오 산업은 매년 5% 이상의 빠른 성장세를 보이는 유망 산업”이라며, “앞으로도 우리 바다에 살고 있는 해양수산생명자원을 소재로, 의료 등 다양한 부문에 활용될 수 있는 유용물질 및 원천기술 개발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윤상대 (tsuribyori@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정책섹션 목록으로
 

이름 비밀번호
 71241342  입력
댓글콘선택 : 댓글 작성시 댓글콘을 클릭하시면 내용에 추가됩니다.
냠냠냠 센스! 힝~ 누구? ... 좋아 애도 주식 대한민국 릴랙스 갈래말래 더워 해피cgi 추워요 훗 샤방 해피 화남 훌쩍 >_< 깜빡 소주 반대 찬성 완소 흑흑 헐 ^^ ye~ 굿 복받으세요 미스터 미세스 미스 헉! 후덜덜 덜덜덜 뷁 캬캬캬 아자 뭐죠? 사랑 필요없다 지구를떠라 필승 캬캬캬 지름신 고맙습니다 완전조아 자기야 빠팅 니들이알어 므흣 뭐라카노 추워 하이 ㅋ 사랑해 화이팅 아자아자 쌩큐 힘내 열폭 오늘 하하하 하앙 킹왕짱 뭐니 듣보잡 ok so hot 신상품 2009
[1]
다음기사 : 페리·섬 투어 등 남해안 국제 관광 거점 육성안 확정 (2017-12-01 10:42:14)
이전기사 : 농식품 원산지 위반, 농관원에서 과학수사로 밝힌다 (2017-11-29 08:39:08)

충남 지역본부 소식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정기구독
상호명: 농어촌신문 주소: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11-11 한서BD 1102호
등록번호: 서울아00554 등록일: 2008. 4. 21 발행인/편집인: 나종근 정보관리책임자: 윤상대 (skh500@hanmail.net)
농어촌신문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c) 2018 농어촌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