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해 밤·대추·더덕 등 생산비, 소득 모두 증가 - 농어촌신문
  • HOME
  • 즐겨찾기추가
  • 시작페이지로
회사소개 설문조사
회원가입 로그인
2020년06월06일sat
기사최종편집일: 2020-06-05 09:12:28
뉴스홈 > 먹거리
2020년05월16일 08시47분 9615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지난해 밤·대추·더덕 등 생산비, 소득 모두 증가
산림청, 주요 임산물 7개 품목 생산비 조사 결과 발표


 
산림청(청장 박종호)은 지난해 생산된 주요 임산물 7개 품목(·대추·호두·떫은 감·표고버섯·더덕·곰취)에 대한 임산물생산비 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2007년부터 매년 실시하는 임산물생산비 조사는 임업 경영진단,설계 등 임업 정책 수립에 필요한 기초자료로 활용된다.

조사 결과, 지난해 생산비는 전년대비 3% 내외의 오름세를 보였다.

이는 위탁영농비, 임차료 등의 비용은 하락했지만, 노임 단가 상승으로 인해 노동비가 증가했기 때문으로 나타났다.

표고버섯의 경우 표고목과 톱밥배지 구입가격 상승으로 생산비가 증가했다.

2019년은 기상여건이 양호하고 병해충 피해가 적어 밤을 제외한 모든 품목에서 생산량이 늘면서 소득이 전년에 비해 평균 2.5%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 밤은 9월 태풍피해 및 일조량 부족 등으로 생산량이 감소하면서 소득이 11.3%나 떨어졌다.

3천평(1ha) 기준 연간 소득은 곰취(시설재배) 6 3백만원으로 가장 높게 나타났으며, 수실류 중에서는 대추가 1 9백만원으로 다른 품목에 비하여 소득이 다소 높았다.

지난해 노동생산성은 더덕(2년근 생산)이 토지생산성은 곰취(시설재배)가 가장 높았다.

노동투입 단위 시간당 창출되는 노동생산성은 더덕(2년근 생산) 4 3천원으로 호두, 곰취에 비하여 2배 이상 높았으며, 단위 토지 면적당 산출되는 토지생산성은 곰취(시설재배) 1ha 7천만원의 부가가치를 올리는 것으로 나타났다.

임상섭 기획조정관은 "임산물생산비통계는 임업인 및 귀산촌을 꿈꾸는 도시인에게 좋은 정보가 될 것"라며 "앞으로도 임업경영지원, 임산물 판로 개척 등의 임업인 지원정책을 통해 임산물 생산자의 소득 증대를 돕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송기형 (skh500@hanmail.net)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먹거리섹션 목록으로
 

이름 비밀번호
 47508899  입력
댓글콘선택 : 댓글 작성시 댓글콘을 클릭하시면 내용에 추가됩니다.
냠냠냠 센스! 힝~ 누구? ... 좋아 애도 주식 대한민국 릴랙스 갈래말래 더워 해피cgi 추워요 훗 샤방 해피 화남 훌쩍 >_< 깜빡 소주 반대 찬성 완소 흑흑 헐 ^^ ye~ 굿 복받으세요 미스터 미세스 미스 헉! 후덜덜 덜덜덜 뷁 캬캬캬 아자 뭐죠? 사랑 필요없다 지구를떠라 필승 캬캬캬 지름신 고맙습니다 완전조아 자기야 빠팅 니들이알어 므흣 뭐라카노 추워 하이 ㅋ 사랑해 화이팅 아자아자 쌩큐 힘내 열폭 오늘 하하하 하앙 킹왕짱 뭐니 듣보잡 ok so hot 신상품 2009
[1]
다음기사 : 여름철 무더위 맞서 수산물 위생․안전 지켜낸다 (2020-05-30 08:29:52)
이전기사 : 영양만점, 5월의 수산물 멍게와 갑오징어 맛보세요 (2020-05-11 09:15:22)

충남 지역본부 소식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정기구독
상호명: 농어촌신문 주소: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11-11 한서BD 1102호
등록번호: 서울아00554 등록일: 2008. 4. 21 발행인/편집인: 나종근 정보관리책임자: 윤상대 (skh500@hanmail.net)
농어촌신문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c) 2020 농어촌신문 All rights reserved.